"반값 임대료" 충남형 행복주택 첫 사업 밑그림 완성 > 정보

수다게시판

"반값 임대료" 충남형 행복주택 첫 사업 밑그림 완성 > 정보

고랭지농약 댓글 0 조회 51 추천 0 비추천 0

 충남지역 신혼부부와 청년에게 "반값 임대료" 등 파격적인 혜택을 주는 "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" 사업의 밑그림이 나왔다.

충남도는 아산 배방지구에 처음 추진하는 "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" 사업에 참여할 민간기업 우선협상대상자로 한신공영 컨소시엄을 선정했다고 2일 밝혔다.

한신공영 컨소시엄은 육아지원 시설, 안심 정류장 등 영유아 육아 환경을 특화해 좋은 평가를 받았다.

충남형 행복주택은 신혼부부와 청년에게 기존 행복주택 임대료의 절반만 받고 36㎡∼59㎡규모 주택을 공급하는 사업이다.

보증금 3000만원∼5000만원을 맡기면 주택 규모에 따라 월 임대료 9만원∼15만원을 내면 된다.

신혼부부가 입주 후 첫 아이를 출산하면 월 임대료의 50%, 두 자녀를 출산하면 임대료 전액을 감면받을 수 있다.

임대 기간은 기본 6년, 자녀 출생에 따라 최대 10년까지 연장할 수 있다.

도는 2022년까지 2330억원을 투입해 도내에 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을 1000가구 공급할 계획이다. 

이 중 첫 사업지로 아산 배방지역에 600가구를 공급한다. 이 곳엔 국공립어린이집과 육아지원시설, 주민공동시설 등도 조성된다. 

도 관계자는 "선정된 안은 육아지원을 위한 공간계획과 프로그램의 고민과 대안이 돋보인다"며 "도민이 만족할 수 있는 새로운 주거 모델이 되도록 노력하겠다"고 말했다.

이 게시글에 달린 댓글 총 0


+

새글알림

+

댓글알림

공유해주세요
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